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

Great Humanism을 실천하는 사람들

언론속복지관

경기인터넷뉴스)신갈동, 기흥장애인복지관서 위기가정 3가구에 후원금

페이지 정보

  • 관리자
  • 19-11-01 13:45
  • 50회
  • 0건

본문

 

신갈동, 기흥장애인복지관서 위기가정 3가구에 후원금

 

 

ffddeaf0db7b70f13f08db9ed2dbec41_1572583

 

 

 

 

용인시 기흥구 신갈동은 지난달 31일 기흥장애인복지관이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위기가정 3가구에 후원금 370여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노모씨는 출산 중 뇌출혈로 뇌병변 장애를 앓게 된 딸과 인지장애인 아들의 보호자 역할은 물론 손자녀까지 돌봐야 해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노씨에겐 자녀의 의료비로 137만원을 지원했다.

청각장애를 가진 최모씨는 연락이 닿지 않는 아들 부부가 있다는 이유로 생계급여를 받지 못하는 실정이었다. 당장의 생계를 해결해야 한다고 판단한 복지관은 130여만원을 지원했다.

한부모 가정인 전모씨는 남편의 가정폭력과 자녀방임으로 이혼했지만 생활능력 없이 언어발달이 더딘 아이까지 양육하고 있었다. 이 아이의 치료비로 110만원을 지원했다.

이번 후원에 복지관은 지난 4월 GC녹십자가 전달한 1억원의 기금 중 일부를 사용했다. 복지관은 지난 6월 구성동·구갈동의 위기가정 2가구를 돕는 데에도 이 기금을 사용한 바 있다.

동은 관내 기초생활수급자나 저소득 어르신, 장애인 등 사회약자를 발굴해 복지관에 알렸고 복지 전문가 9명으로 구성된 솔루션위원단이 사례를 분석해 최종 지원 대상자와 금액을 정했다.

동 관계자는 “두 기관이 위기가정을 도와 감사하며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웃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꾸준한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 http://www.ginnews.kr/sub_read.html?uid=67838 

 

댓글목록

댓글쓰기